“여성들은 ‘연인 직업’으로 의사 선호, 반면 남성들은…”

249

통계청은 ‘2018년 혼인·이혼 통계’를 5월20일 발표했다. 작년 전국 행정기관 신고 기준 조(粗)혼인율은 5건. 조혼인율은 인구 1000명당 혼인 건수를 의미한다. 1970년 통계작성 이후 조혼인율은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작년 전체 혼인 건수는 25만7622건으로 2017년보다 6833건(2.6%) 줄었다. 혼인건수는 2012년부터 7년 연속 감소하고 있다.

김진 통계청 인구동향과장은 “(청년층이 결혼하려면) 독립적 생계를 위한 상황과 여건이 있어야 하는데 예전보다 많이 어려워진 것 같다”고 했다. 청년들은 결혼하는 데 있어 경제적 부담감을 크게 느낀다. 그러나 청년들이 결혼을 기피한다 해서 연애를 포기한 것은 아니다.

국내 모바일 데이팅 앱 시장이 성장하는 것만 봐도 알 수 있다. 모바일 데이터·분석 플랫폼 앱애니는 2019년 2분기 iOS·구글플레이 합산 다운로드 및 소비자 지출액 결과를 7월 발표했다. 한국의 2019년 2분기 모바일 앱 지출액은 지난 분기보다 1.2% 증가한 1억234만달러(1454억8860만원). 역대 최대 금액이다. 세계 시장에선 같은 기간 226억달러(약 26조5300억원)를 기록했다. 마찬가지로 역대 최대 금액이다. 이 중 사람들이 가장 많은 돈을 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은 바로 소셜 데이팅 앱인 틴더(Tinder)다.

틴더는 상대방의 사진과 나이·직업 등의 프로필을 보고 만날 사람을 고를 수 있는 데이팅 애플리케이션이다. 위치정보 기반으로 운영한다. 상대방의 프로필이 마음에 들면 손가락을 오른쪽으로, 그렇지 않으면 왼쪽으로 민다. 양쪽이 서로 호감을 표시하면 매칭이 이뤄져 대화를 나눌 수 있다. 틴더는 작년 전 세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시장에서 소비자 지출 부문 1위를 기록했다. 정확한 매출을 추산하긴 어렵지만 사람들이 넷플릭스(Netflix)나 유튜브(Youtube)만큼이나 소개팅 어플 틴더에 많은 돈을 쓴 셈이다.

이 기사를 계속 보려면…

img-jobsn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